편집 : 5.22 수 인기 신상인,
> 뉴스 > 지방정치 > 지방행정
     
충북도, 미래를 만드는 빛공장 방사광가속기 구축 추진
과학기반 지역성장과 세계적인 과학의 중심지로 발돋움하기 위해
2019년 03월 14일 (목) 10:38:14 이민수 jkilbo@jkilbo.com

충청북도는 과학기반 지역성장과 세계적인 과학의 중심지로 발돋움하기 위해 범국가적 사업인 차세대 방사광 가속기 구축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방사광 가속기*란 전자가 자기장 속을 지날 때 나오는 빛(방사광)을 이용하는 장치로, 적외선에서부터 X-선까지 다양한 파장의 빛을 만들어내, 빛 공장으로도 불린다.

* (가속기원리및특징) 빛을 만드는 과정은 전자총에서 발사된 전자가 빛의 속도로 가속돼 원형궤도의 저장링을 돌게 되는데 이때, 궤도가 휘어질 때마다 접선방향으로 나오는 전자기파가 바로 방사광이다. 방사광은 지구에 도달하는 태양빛보다 100억배의 밝기를 가지고 있고, 원하는 파장의 빛을 선택해서 각종 실험에 이용할 수 있다.
   
▲ 차세대 방사광 가속기 조감도
주요 연구분야는 물리, 화학, 재료공학 등 기초연구는 물론이고 신물질의 합금, 고효율 태양전지 재료연구, 마이크로 의학용 로봇, 신약개발 등 산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에 활용되고 있다.

국내는 현재 포항에서 2기의 방사광가속기(3,4세대)를 운영 중이다. 다양한 분야에서 광범위하게 활용되고 있는 방사광가속기는 국내?외 수요자가 많을 뿐만 아니라 지속 증가 추세로 연구수요를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밖에도 적합한 빔라인의 부재, 가속기 성능 부적합성 등을 이유로 일부 파워연구자들은 해외에서 연구를 수행중이다.

이에 과학계에서는 추가 방사광가속기 설치를 반기는 분위기이나, 정부에서는 수천억에 달하는 예산수반이 부담으로 작용하여 정확한 수요분석이 필요하다는 신중한 입장이다.

한편, 가속기는 미세한 지반침하에도 양질의 빔생성에 어려움이 있는 극도로 예민한 연구장비이기에 세계 최고 수준의 방사광장비로 기능하기 위해서는 지반이 평평하고 지진대에 안정하며 단단한 화강암반층이 최적의 부지라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자료에 따르면 충북 오창은 화강암반층이 넓게 분포되어 있고 기본적인 지형대와 형질구조가 최대한 안정한 지역으로 이는 충북도의 사업구상에 힘이 실리고 있다.

이에 충청북도에서는 이번 추경예산에 4억원의 예산을 반영하여 타당성 용역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용역결과를 바탕으로 새로운 기술과 산업체 수요 분석, 과학기술적 타당성을 명료하게 제시하고 새로운 첨단연구 분야에 대한 가능성을 제안하는 등 중앙부처에 적극 건의할 방침이다.

충북에 가속기를 설치하면 지역 주력산업인 바이오의약, 반도체, 2차 전지, 화학 등 관련기업이 밀집되어 있어 이용수요가 충분하고, 연구.개발(R&D) 혁신으로 주력산업의 획기적 성장에 촉매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대형 연구장비의 경우 국제협약에 따라 일정부분 외국의 연구원에게 개방하게끔 규정되어 있어 해외 연구원들이 청주국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돼 청주공항의 위상 제고와 함께 충북이 세계적인 과학의 중심지로 도약할 것으로 전망된다.

충청북도 전략산업과장은 “방사광 가속기는 과학과 산업의 니즈(Needs)를 모두 충족할 수 있는 다목적 가속기로 일상생활과 밀접한 기술개발로 도민의 삶을 윤택하게 해줄 것”이라며 “내년도 정부예산에 담을 수 있도록 용역수행과 병행하여 범도민적 분위기를 조성하고 도의회, 산업계, 연구계 등 지역혁신 기관과 협업하여 내실 있게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민수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민수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LG전자, 물과 얼음이 더 깨끗한 ‘디오스 얼음정수기냉장고’ 출시  ㆍ청년 맞춤형 전ㆍ월세 대출을 위한 협약식 개최  ㆍ주미대한제국공사관 개관 1년, 한미우호 명소로 자리 잡다  ㆍKT, 융합보안실증센터로 5G시대 IoT 보안 강화  ㆍ델핀, KOBA 2019에서 ‘루악오디오’와 ‘누라’ 신제품 선보여  ㆍ영세 관광사업자 대상 300억 원 규모 신용보증 지원 통한 융자 실시  ㆍ제8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 개최  ㆍ'19년 6월~8월 전국 아파트 112,359세대 입주 예정  ㆍ내가 사는 아파트 피난시설, 꼭 확인하세요  ㆍ서울시-코레일, 15만㎡ '광운대역세권 개발' 사전협상 본격 착수  ㆍams, 자동차업계에 최초의 고형 상태 라이더 시스템을 제공하기 위해 이베오 및 ZF와 협력  ㆍKT넥스알, 차세대 클라우드 빅데이터 플랫폼 연내 출시  ㆍ바이오헬스 R&D 연 4조원 투자…글로벌 강국 도약한다  ㆍ이후 커뮤니케이션, 국내 최초 기가급 IP 미디어 전송장비 출시  ㆍKOTRA, 식품 산업 트렌드 한 곳에서 한 눈에 ‘SEOUL FOOD 2019’ 개막  ㆍ삼성전자서비스, 제품 보며 상담하는 ‘보이는 원격상담’ 본격 도입  ㆍ티브이로직, ‘KOBA 2019’서 필드 모니터 등 신제품 4종 선보여  ㆍ굿모닝아이텍, 법무보호복지공단과 후원 위한 업무협약 체결  ㆍ“포용적 녹색국가 구현”을 위한「제3차 녹색성장 5개년(’19-’23) 계획」 확정  ㆍLG전자, ‘콘덴서 자동세척’ 건조기 올 연말까지 50개국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