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26 수 인기 신상인,
> 뉴스 > 생활플러스 > 생활경제·유통뉴스
     
NHN여행박사, 울릉도 추천상품 예약 시 독도 여행 무료 제공
패키지여행의 편리함과 자유여행의 여유로움을 동시에 누릴 수 있어
2019년 08월 23일 (금) 23:22:12 허진만 jkilbo@jkilbo.com

최근 일본과의 정치, 경제적 마찰이 고조되면서 한일 관계의 상징적인 역할을 해온 독도가 SNS 인증 관광 명소로 주목받고 있다.

NHN여행박사는 독도 방문을 무료로 제공하는 ‘신비의 섬 울릉도 3일’ 여행상품을 판매한다. 해당 상품은 지난달과 비교해 예약 건수가 2배 이상 증가했다.
   
▲ 울릉도 해안산책로
‘신비의 섬 울릉도 3일’ 여행상품은 패키지여행의 편리함과 자유여행의 여유로움을 동시에 누릴 수 있다. 울릉도 일일투어는 도동항을 시작으로 통구미를 거쳐 현포와 천부 그리고 나리분지, 삼선암, 관음도까지 울릉도 구석구석을 둘러보는 일정이다. 최근 완공된 울릉도 일주 도로 덕분에 한결 편하게 울릉도 절경을 감상할 수 있다.

독도 방문 시 SNS 인증샷 촬영 소품으로 태극기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준비했다. 독도 관광은 기상 상황에 따라 1일차 또는 2일차에 진행된다. 기상 상황에 따라 독도 방문이 불가능할 경우에는 울릉도에서 내수전 전망대, 봉래폭포, 독립기념관을 둘러보고 케이블카를 탑승하는 일정으로 대체된다.

2일차와 3일차 오전은 자유 시간이다. 자유 시간을 이용해 행남등대 해안산책로나 도동약수공원 산책, 성인봉 등반 등 원하는 일정을 넣을 수 있다. 또한 선택 관광으로는 배를 이용해 울릉도를 한 바퀴 둘러보는 섬일주 유람선과 울릉도에서 30분 거리인 죽도 관광, 날씨가 좋으면 독도까지 조망할 수 있는 독도전망 케이블카도 준비되어 있다.

패키지에는 왕복 선박료, 울릉도 일일투어, 독도 관광, 숙소 2박, 식사 4회, 울릉도 안내원 경비가 포함되어 있으며, 주 4회 출발한다. 아침 배편에 맞춰 수도권(서울/경기)에서 묵호항과 후포항을 오가는 셔틀차량도 준비되어 있어 추가 금액만 지불하면 이용이 가능하다.
 

허진만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진만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서울주택도시공사, 2020년 첫 주택분양 스타트 … 마곡지구 9단지 962세대 모집공고  ㆍ서울시, '교통위반과태료' 고지~납부 모바일로 한번에… 카톡‧문자 서비스로  ㆍ글로벌 진출형 뿌리기술개발 신규 R&D 본격 추진  ㆍ문화재보존과학센터,『조선왕릉 석조문화재 보존상태 조사보고서』총 5권 완간  ㆍ첨단 정보통신기술로 관광 콘텐츠・기반을 육성한다  ㆍ맥심, 고속 자율주행 차량용 초소형 라이더 IC 3종 출시  ㆍKB국민은행, 신용보증재단중앙회와 ‘코로나19 피해극복 및 소호컨설팅 활성화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ㆍ'20년 3월~5월 전국 아파트 75,840세대, 서울 아파트 10,423세대 입주 예정  ㆍ여수-고흥 잇는 해상교 28일 완전 개통…섬 관광시대 ‘성큼’  ㆍ삼성전자, 역대 최고 16GB 모바일 D램 시대 열어  ㆍ닐슨코리아, 코로나 19 소셜미디어 빅데이터 분석 발표… “소셜미디어 버즈량 열흘만에 누적 100만 돌파”  ㆍLG화학, 미국 ‘루시드 모터스’에 차세대 원통형 배터리 공급  ㆍLG전자, 실속형 대화면 스마트폰 ‘LG Q51’ 출시  ㆍ에이수스, 세계 최고의 280Hz 주사율 모니터 TUF Gaming VG279QM 국내 출시  ㆍ한국쉘석유, 첫 번째 엔진오일 체험관 ‘쉘 힐릭스 강남 플래그쉽 스토어’ 오픈식 개최  ㆍ아카마이, 2년간 금융 업계서 발생한 API 공격 약 5억 건  ㆍ푸르덴셜생명, 4년 연속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1위 선정  ㆍ터널 안 교통사고, 최근 5년간 3,218건, 인명피해 7,472명  ㆍ5급 공채·외교관후보자 선발 1차 시험 등 잠정 연기  ㆍ연구소기업 설립 900호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