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2.12 목 인기 신상인,
> 뉴스 > 중앙정치 > 정부부처
     
산업통상자원부, 겨울철 전력수급 및 석탄발전 감축대책 마련
2019년 11월 29일 (금) 23:35:28 노현철 jkilbo@jkilbo.com

이낙연 국무총리는 11월 28일(목)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제95회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세종↔서울 영상회의)를 주재했다.

이날 회의에서 정부는 ‘겨울철 전력수급 및 석탄발전 감축대책’을 심의·확정했다.

◇겨울철 전력수급 및 석탄발전 감축대책(산업부)

정부는 올겨울 국민들이 따뜻하고 깨끗한 겨울을 지낼 수 있도록 다음과 같은 겨울철 전력수급 및 석탄발전 감축대책을 마련했다.

1. 전력수급 전망

전력수요 전망: 올겨울 최대 전력수요는 기준전망 8860만kW 내외, 혹한 가정 시 9180만kW 내외로 예상된다.

전력공급 전망: 피크 시기 공급능력은 역대 최대규모인 1억385만kW, 예비력은 1135만kW 이상으로 전망되며 별도로 762∼951만kW의 추가 예비 자원도 확보하여 안정적으로 전력수급을 관리해나갈 예정이다.

2. 미세먼지 고농도시기 석탄발전 감축 방안

감축 방안: 11월 1일 논의한 정부 합동 ‘미세먼지 고농도시기 대응 특별대책’을 이행하기 위해 안정적인 전력수급 유지를 전제로 가능한 범위 내에서 석탄발전 감축을 최대한 추진할 것이다.

우선 겨울철 최초로 석탄발전기 8∼15기를 가동 정지하고 나머지 석탄발전기는 잔여 예비력 범위 내에서 최대한 상한 제약(80% 출력)을 시행한다.

특히 야외활동이 많은 주말에는 가동정지 이외 운영 중인 모든 석탄 발전기에 대해서 상한 제약을 시행할 계획이다.

기대효과: 상기 계획을 추진할 경우 3개월간 석탄발전기 9∼16기를 실질적으로 가동 정지하는 효과(주말 20∼25기)가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또한 미세먼지 배출량 2352톤을 줄이는 효과(전년 동기 5320톤 대비 미세먼지 배출량의 44% 감축)도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

3. 전력수급 대책

대책기간 운영: 정부는 올해 12월 1일부터 내년 2월 29일까지를 ‘전력수급 대책기간’으로 지정하고 대책 기간 동안 전력거래소·한전·발전사 등과 공동으로 수급 대책 상황실을 설치하여 철저히 점검·관리해 나갈 것이다.

예비력 수준에 따라 단계별로 762∼951만kW의 추가 예비자원도 적기 투입하여 전력수급에 차질이 없도록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수요관리: 올해는 예년보다 한층 강화된 에너지 수요관리방안을 시행한다.

우선 적정 난방온도가 준수될 수 있도록 공공건물은 물론 에너지 다소비 건물에 대해서도 집중적으로 점검 및 계도한다.

아울러 전력피크가 예상되는 기간(1월 4주)에는 전국 광역지자체의 주요 상권을 대상으로 개문 난방 영업 단속과 불필요한 조명 사용에 대한 소등 권고 등 보다 강화된 에너지 절약 조치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12월 5일 시민단체와 함께하는 대국민 홍보 절전캠페인을 시작으로 수요관리가 생활화될 수 있도록 적극 유도할 것이다.

설비점검: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주요 송배전 설비 및 발전기를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실시하여 전력 설비 안전점검·관리를 지속 추진한다.

사회적 배려 계층 지원: 올해 겨울부터 한부모 및 소년소녀가정세대 5만4000가구에 대해 에너지 바우처를 신규로 지원하는 등 취약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지낼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할 것이다.

아울러 겨울철 전기·가스·열 요금 할인(2019년 약 490만가구, 7189억원)을 지속 시행하고 요금 체납 시 공급중단도 유예할 계획이다.

정부는 올 겨울철 국민들이 안심하고 전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전력수급 관리에 만전을 다할 것이다.

노현철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현철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덴마크와 순환경제의 길 함께 간다  ㆍ한국농수산대학, 청년 인재 육성 협력 위해 농과원·국민신탁과 업무협약 체결  ㆍ직장인 연말 모임 1회당 평균 5만9000원 지출  ㆍ구글코리아, 올 한 해 되돌아볼 수 있는 2019년 한국 및 글로벌 인기 검색어 순위 발표  ㆍ중앙오션, 연 1100만불 규모의 조선기자재 말레이시아 수출  ㆍ빅데이터가 만드는 똑똑한 행정, 국민의 삶‘ 확 ’바꾼다  ㆍ서울시민 10명 중 9명“서울서 열린 축제 경험”…여의도봄꽃축제 가장 인기  ㆍ더 가깝고, 더 편리하고, 더 매력적인 지역관광 문체부와 국토부가 함께 만들겠습니다  ㆍ양재역 인근에 국공립어린이집 갖춘 '역세권 청년주택' 379호  ㆍ지역관광 4대 걸림돌 제거…내년 외래관광객 2000만명 달성  ㆍ현대자동차, UAE 두바이에 쏘나타 하이브리드 택시 최다 물량 수주  ㆍ삼성전자, 서울 지하철 90개 역사에 스마트 사이니지 설치  ㆍ볼보그룹코리아, 여성 임직원의 성장과 발전을 위한 ‘여성 경력 개발의 날’ 개최  ㆍ소프트와이드시큐리티, 중소기업 위한 TXHunter 악성코드 감염 진단 서비스 오픈… 기업 PC 무료 진단 이벤트 실시  ㆍ현대자동차, 포터II 일렉트릭 출시  ㆍ한국스트라이커 마코, 국내 로봇인공관절수술 시장 본격 공략 나서  ㆍ서울시, 중앙버스전용차로 사고 줄인다… 전 구간 제한속도 50km/h로 하향  ㆍ2020년 스포츠산업 지원 규모 2,635억 원으로 대폭 확대  ㆍ연말연시 휴가철, 안전하게 숙박 여행 즐기세요  ㆍ내년 예산 512조 확정…홍 부총리 “상반기 70% 이상 배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