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7.6 월 인기 신상인,
>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기아자동차, 2019년 11월 24만8942대 판매
2019년 12월 04일 (수) 23:16:16 전기명 jkilbo@jkilbo.com

기아차가 2019년 11월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4만8615대, 해외 20만327대 등 전년 동기 대비 0.8% 증가한 24만8942대를 판매했다(도매 판매 기준).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 판매는 0.2% 감소, 해외 판매는 1.1% 증가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4만541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K3(포르테)가 2만5890대, 리오(프라이드)가 2만3911대로 뒤를 이었다.

◇국내판매

기아차는 2019년 11월 국내에서 전년 동월 대비 0.2% 감소한 4만8615대를 판매했다.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인 셀토스(6136대)는 꾸준한 인기에 힘입어 7월 출시 이후 4개월 만에 기아차 월간 판매량 1위를 기록했으며 네 달 연속 소형 SUV 시장 판매량 1위를 이어가고 있다.

승용 모델은 K7 6000대, 모닝 4675대, K3 4064대 등 총 2만114대가 판매됐다.

특히 12월 출시 예정인 3세대 K5는 지난주까지 사전계약 대수 약 1만2000대를 기록하며 향후 기아차의 판매실적 강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RV 모델은 카니발 5722대, 쏘렌토 5600대, 스포티지 2564대 등 총 2만3842대가 팔렸다.

상용 모델은 봉고Ⅲ가 4383대 팔리는 등 버스와 트럭을 합쳐 총 4659대가 판매됐다.

◇해외판매

기아차의 2019년 11월 해외판매실적은 전년 동월 대비 1.1% 증가한 20만327대를 기록했다.

차종별로는 스포티지가 3만7977대 팔리며 해외 최다 판매 모델로 이름을 올렸고 리오(프라이드)가 2만3911대, K3(포르테)가 2만1826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차는 출시를 열흘 앞둔 3세대 K5는 11월 사전계약을 시작할 때부터 이미 고객들의 많은 관심과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며 디자인·성능·사양 등 모든 면에서 혁신적으로 진화한 3세대 K5는 올해 연말과 내년 기아차 판매 모멘텀 강화의 가장 중요한 키워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전기명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기명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올 여름은‘슬기로운 냉방생활’하세요!  ㆍ세계식량가격지수 올해 들어 첫 상승  ㆍ깜빡 잊고있던 나의 지방세 미환급금 찾자 !  ㆍ디지털 경제 선도할 ‘공간정보’ 공동 활용…7개 기관 참여  ㆍ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문체부 3차 추경 3,469억 원 확정  ㆍ녹사평역 내 용산공원 소통공간 마련…'용산공원 플랫폼'  ㆍ부산·울산·충남 등 3차 규제자유특구 7곳 신규 지정  ㆍ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약·바이오의약품 분야 10년간 2.8조원 투자 확정 발표  ㆍGS25, 편의점 업계 최초로 음성·데이터 무제한 이용 알뜰폰 요금제 2종 출시  ㆍDB손해보험, 종합보험 2종 및 아이러브건강보험 개정 출시  ㆍSK텔레콤, 종이 서류 제출 없는 휴대폰 보험 시대 연다  ㆍLG전자, 에너지효율 1등급 원바디 세탁건조기 3일 출시  ㆍ씨게이트, Xbox 사이버 펑크 2077 한정판 게임 드라이브 국내 출시  ㆍ서울시청년활동지원센터, 서울시복지재단과 MOU 체결… 청년에게 필요한 서비스·정보 연계 확대  ㆍ삼성전자, 뉴 럭셔리 냉장고 ‘뉴 셰프컬렉션’ 출시  ㆍ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다이내믹 에디션 출시  ㆍ수소경제 알리러 ’90년대생들이 간다  ㆍ재외국민 보호도 빅데이터로 한다.  ㆍ7월 3일부터 38개 시군에서 자동차종합검사가 확대 시행됩니다  ㆍ제약·바이오·재생 분야 10년간 2.8조 원 투자 확정, 바이오헬스 핵심 유망기술 개발로 세계시장 선도 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