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1.22 수 인기 신상인,
> 뉴스 > 사회
     
자동차 등록대수 2,368만 대... 친환경차·수입차 지속 증가
‘19년 말 기준 친환경차 60만 대 돌파, 수입차 점유율 10%대 진입
2020년 01월 16일 (목) 23:10:57 박근환 jkilbo@jkilbo.com

 우리나라 국민 2명 중 한 명이 자동차 1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친환경차의 비중이 지속적으로 증가한 가운데 자동차 등록대수는 2,360만 대를 돌파했다.

국토교통부(장관김현미)는 ’19년 12월 말 기준, 우리나라의 자동차 누적 등록대수가 23,677,366대로 집계되었다고 밝혔다. ‘18년도 보다 47만 5천 대(2.0%) 늘어난 것으로, 인구 2.19명당 자동차 1대를 보유하고 있는 셈이다.

전체 자동차 등록대수 증가세는 ‘15년부터 5년 동안 소폭 감소하고 있지만, 1가구 2~3차량의 보편화, 1인 가구 증가 등으로 당분간 완만하지만 지속적인 증가세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전체 등록대수 중 국산차는 2,126만 대(89.8%)이며 수입차는 241만 대(10.2%)로, 수입차의 점유율*은 증가하고 있다.

* 수입차 점유율: ’09년 2.5% →‘14년 5.5%→’17년 8.4% →’18년 9.4% →’19년 10.2%

자동차 등록 현황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 자동차 신규 등록: 1.7% 감소(2018년 대비), 국산차 -0.9%, 수입차 -5.9% ]

’19년 자동차 신규 등록대수는 181만 1천 대로 ’18년 184만 3천 대 보다 31,081대가 감소하였으며, 신규등록 중 국산차는 153만 8천 대(‘18년)에서 152만 4천 대(’19년)로, 수입차는 29만 7천 대(‘18년)에서 28만 대(’19년)로, 각각 감소하였다.

[ 자동차 이전 등록: 2.0% 감소(2018년 대비), 개인 간 거래 35.2% ]

’19년 자동차 이전등록건수는 370만 건으로 ’18년 377만 건 보다 7만 5천 건(2.0%)이 감소하였다.

사업자 거래는 231만 5천 건(62.6%)으로 ‘18년에 비해 0.9% 감소하였고, 개인 간 거래는 129만 9천 건(35.2%)으로 ‘18년에 비해 4.3% 감소하였다.

[ 자동차 말소 등록: 14.4% 증가[2018년 대비, 168,365대 증가] ]

’19년 말소 등록된 자동차는 134만 대로 ’18년 117만 대 보다 16만 8천 대(14.4%) 증가하였다.

차종별로 살펴보면 화물자동차가 가장 큰 말소 증가율(23.9%)을 보였고, 승합자동차는 ‘18년 대비 말소 등록이 6.4% 증가하였다.

‘19년도 연료 종류별 자동차의 등록 현황을 살펴보면, 휘발유와 엘피지차량은 등록 대수가 각각 1,096만 대, 200만 대로 점유율은 지속해서 소폭으로 감소(휘발유: ‘13년 48.5%→’19년 46.3%, 엘피지: '13년 12.3%→’19년 8.5%)하는 추세이고, 경유차는 등록 대수가 996만 대로, 증가세가 둔화(‘13년 38.1%→’19년 42.1%) 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에 정부의 친환경차(Green Car) 및 수소충전소 보급확대 정책과 국민들의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에 대한 인식 변화에 따라 친환경자동차의 등록대수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친환경자동차(전기, 수소, 하이브리드)는 총 601,048대로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18년 2.0%에서 ’19년 2.5%로 늘어나 친환경차의 점유율이 점차 증가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친환경자동차의 비중 증가 추세를 현재시점으로 자세히 살펴보면, (신규등록) 친환경자동차의 비중을 최근 3년간 비교하면 ‘17년 전체 신규등록(신조차+수입차)대수 중 친환경차의 비중은 5.4%, ‘18년 6.83%, ‘19년 7.95%를 차지했으며, 수소차는 4,197대로 1년 만에 약 6배 증가하였다.

(이전등록) 전체 이전등록건수(매매업자+당사자거래) 중 친환경자동차의 비중은 ‘17년 1.05%, ‘18년 1.44%, ‘19년 1.8%를 차지했다.

(수입차) 전체 수입자동차 등록대수 중 친환경자동차의 비중은 ‘17년 4.22%, ‘18년 5.42%, ‘19년 6.37%를 차지했다.

국토교통부 자동차운영보험과 이중기 과장은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및 배출가스등급제 시행 등 환경문제에 대한 관심 증가와 미래 시장의 큰 흐름인 공유경제 확대 등에 따라 자동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의식이 변화되고 있다”라며, “앞으로 국민이 원하는 맞춤형 통계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가고, 이를 자동차 정책수립에도 적극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박근환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근환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설날을 맞아 전국 곳곳에서 놀이․의례 분야 6개 종목 공개행사 열려  ㆍ양극화 심화의 주범은 부동산 소유 불균형… 국민 기본소득제 도입은 찬반 팽팽  ㆍ서울시, '신년업무보고' 시민에 첫 공개… 4대 역점사업 발표  ㆍ한중 공동연구단, 미세먼지 저감 위한 마중물 수행  ㆍ설 연휴 남산골한옥마을서‘열두 띠’주제로 <모두의 설> 축제  ㆍ중소기업 보유 우수 재난안전기술 제품화 지원한다  ㆍSK텔레콤, 3D 동물들이 새해 인사 전하는 ‘AR 연하장 서비스’ 선보여  ㆍ소부장 정책은 흔들림 없이 지속적으로 강력 추진!  ㆍ월디스투어, ‘샵 괌 e-페스티벌 이벤트’ CJ ONE 오픈  ㆍ송도해상케이블카, 설 명절 맞아 따뜻한 나눔 실천  ㆍ직장인 36.7% 첫 직장 1년 내 퇴사… 이유는 근무환경 불만  ㆍ중소벤처기업부, 소공인 경쟁력 강화 위해 493억원 투입  ㆍ사회연대은행-인천국제공항공사, 사회적경제 조직 성장지원 사업 ‘인천공항과 가치가세’ 제1기 발대식 개최  ㆍLG전자, 메리디안 명품 사운드 품은 ‘LG 톤 프리’ 미국 출시  ㆍKB국민은행, ‘Liiv M’ 서울지역 유심 당일 도착 배송서비스 개시  ㆍLG전자,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미국에서 40여종으로 대폭 확대  ㆍ18개 해외한국문화원, 현지인들과 설 명절 함께 보낸다  ㆍ한국정보화진흥원-미디어그룹사람과숲, 인공지능 학습용 한국형 사물이미지 데이터 360만장 공개  ㆍKB손해보험, 뱅크샐러드와 ‘KB다이렉트 건강이 아껴주는 암건강보험’ 출시  ㆍ행정안전부, 제21대 총선 공명선거지원 대책추진단 가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