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5.22 금 인기 신상인,
>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깃랩, 4번째 연간 글로벌 데브섹옵스 설문조사 결과 발표… 소프트웨어 개발팀 역할 변화 확인
2020년 05월 21일 (목) 22:35:34 정신우 jkilbo@jkilbo.com
깃랩이 4번째 연간 글로벌 데브섹옵스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데브옵스(DevOps) 전체 라이프사이클을 단일 애플리케이션으로 구현한 깃랩(GitLab)이 많은 팀들이 데브옵스를 채택하면서 소프트웨어 개발팀의 역할이 어떻게 변화하고 있는지 확인할 수 있는 4번째 연간 데브섹옵스(DevSecOps)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전 세계 21개 국가에서 3650명 이상이 참여한 이번 설문조사에 따르면 데브옵스 채택율이 증가하고 새로운 도구가 구현됨에 따라 개발자와 보안 및 운영팀 내부의 업무 역할과 도구 선택, 조직도가 크게 변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깃랩의 공동창업자이자 CEO인 시드 시브랜디(Sid Sijbrandij)는 “2020년의 글로벌 데브섹옵스 설문조사에 따르면 그 어느 때보다 성공적인 데브옵스 실무자들이 증가했으며 출시 시기를 획기적으로 단축하고 진정한 지속적인 통합 및 배포가 이뤄진 것은 물론 테스트 및 보안 부문에서도 전환율이 진척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팀들이 새로운 기술을 활용하고 업무 역할을 보다 유동적으로 변화시킴으로써 팀 간의 협업 및 테스트를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변화하는 개발자의 역할

이제는 비즈니스 성과를 이끌어내기 위해 개발자의 역할이 어떻게 진화하고 있는지 그리고 이것이 보안 및 운영, 테스트 팀의 책임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게 되었다. 깃랩은 설문조사 결과 개발자의 35%가 앱이 실행되는 인프라를 정의하거나 생성하고 있고 14%는 실제로 해당 인프라에 대한 대응 및 모니터링을 진행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개발자와 운영팀 간의 경계가 모호해지고 있음을 반영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데브옵스 채택율이 계속 증가하면서 약 60%의 기업들이 하루에 여러 번, 하루에 한 번 또는 며칠에 한 번씩 지속적인 배포의 혜택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2019년 45%에 비해 증가). 한편 운영 전문가들의 70%는 새로운 프로세스와 변화하는 기술을 통해 개발자들이 자체 환경을 프로비저닝할 수 있게 되었으며 이를 통해 책임의 변화가 이뤄질 것이라고 응답했다.

◇불분명한 보안 책임 소재

보안에 대한 책임 소재가 불분명함에 따라 개발자와 보안 팀 간의 단절은 계속되고 있다. 개발자들의 25%는 보안에 대해 책임을 느낀다고 응답했으며 보안 팀의 33%는 자신에게 보안 책임이 있다고 답한 반면 29%(꽤 많은 사람)는 모든 사람이 보안에 대해 책임져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남에 따라 더욱 명확한 책임 소재가 요구되고 있다.

깃랩의 보안 부문 부사장인 조나단 헌트(Johnathan Hunt)는 “이번 조사에 따르면 팀의 일상적인 책임이 어떻게 변하고 있는지를 보다 명확하게 규정하는 것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조직 전반의 보안 능력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라며 “보안 팀은 개발 효율성과 보안 성능을 향상시키기 위해 새로운 도구를 채택하고 배포할 수 있는 구체적인 프로세스를 구현해야 한다”고 말했다.

◇새로운 기술을 통한 출시 속도 단축

개발팀에게는 소프트웨어 출시 속도와 단축이 중요하다. 깃랩은 개발자의 83%가 데브옵스를 채택한 후 코드를 보다 빨리 출시할 수 있다고 응답한 것으로 확인했다. 또한 CI/CD는 애플리케이션을 구현 및 배포하는 시간을 단축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입증되었으며 38%는 데브옵스를 구현하는데 CI/CD를 포함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깃랩의 기여자와 고객들은 이미 차이를 실감하고 있다. 유비텍(Ubitech)의 엔지니어링 책임자이자 깃랩의 핵심 기여자인 조지 트시올리스(George Tsiolis)는 “유비텍은 2019년 신규 및 기존 프로젝트에 지속적인 통합 및 배포(CI/CD) 실행 방식을 도입했다”며 “지금까지 CI/CD 구현을 통해 테스트 적용 범위가 전반적으로 증가하고 배포 또한 더욱 빈번해졌다. 또한 애플리케이션 배포 전후에 잠재적인 취약점을 발견하는 데 필요한 새로운 통찰력을 팀에 제공했다”고 말했다.

데브옵스 실행방식에 대한 구현 사례들은 발전해 나가고 있지만 보안 팀과 개발자 및 운영팀 간의 원활한 협업을 위한 많은 과제들은 여전히 남아 있다. 전체 보고서는 깃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깃랩은 전 세계 21개 국가에서 3650명 이상의 소프트웨어 전문가를 대상으로 2020년 1월부터 2월 29일까지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오차 범위는 2%다(소프트웨어 전문가 2640만명을 가정한 95% 신뢰 수준).

정신우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신우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박물관에서의 특별한 인문학 체험, 놓치지 마세요  ㆍ자가격리 위반 파키스탄인 등 외국인 5명 추가 출국 조치  ㆍK-방역 진단시약, 포스트 코로나까지 살핀다  ㆍ생명보험재단, 전문 희귀질환센터 지원으로 13년간 1만5000명의 환자와 가족들의 희귀질환 극복 지원  ㆍ삼성전자, 평택에 EUV 파운드리 생산라인 구축  ㆍ기아자동차, 해외 시장 위기 극복 총력  ㆍ하남교산 신도시, 과천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 확정  ㆍ‘20년 4월말 기준 교통사고 사망자, 전년 동기대비 8.4% 감소  ㆍ다중이용 시설 방문 자제 등 국민협조 필요  ㆍSK텔레콤, 브이씨와 5G IoT 네트워크 기반 초정밀 측위 분야 협업  ㆍ‘2020 더골프쇼 in 부산 Spring’ 벡스코에서 5월 28일부터 개최  ㆍ신한카드, 월 최대 100만 포인트 제공하는 The CLASSIC-S 카드 출시  ㆍ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LG Q61’ 출시  ㆍ엔시큐어, API 위협 관리 플랫폼 imVision 국내 총판 계약 체결  ㆍ수출입은행, 7억 호주달러 캥거루본드 발행 성공  ㆍ2020 물 산업 실태와 사업전망  ㆍ나루씨이엠, ‘쿨링·필터링’ 두 마리 토끼 잡은 여름용 마스크 출시  ㆍ최근 5년간 킥보드(수동) 관련 어린이 안전사고 4.6배 증가 !  ㆍ서울시, 도심권 종로구에 '재난대응 컨트롤타워' '24년 문 연다  ㆍIFEZ, 송도국제업무단지 활성화방안 모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