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5.22 금 인기 신상인,
> 뉴스 > 사회
     
박물관에서의 특별한 인문학 체험, 놓치지 마세요
전국 117개 박물관에서 2020년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참가자 접수
2020년 05월 22일 (금) 22:33:56 이선우 jkilbo@jkilbo.com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사)한국박물관협회와 함께 올해 11월까지 전국 117개 공·사립·대학 박물관에서 초·중·고등학생과 성인들이 참여할 수 있는 ‘2020년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을 진행한다.

2013년부터 100만 명 이상이 참여해 온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은 박물관의 소장품을 통해 역사, 문화를 배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특히 ‘자유학기제’ 등 학교 교과과정과 연계해 학생들이 박물관에서 인문학적 상상력을 키울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올해 여주곤충박물관에서는 초·중등학생을 대상으로 ‘곤충을 잡(JOB)아라~!’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참가자들은 곤충의 이름과 역사, 곤충 산업 발달 현황을 알아보고, 곤충 관련 직업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다.

한국등잔박물관에서는 초·중등학생을 대상으로 ‘세상을 바꾼 빛’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참가자들은 수렵 생활의 횃불과 실내 생활의 등잔불, 자동차의 전조등, 건물의 전광판 등 인류와 함께했던 빛의 변천과 역사를 배우고, 나만의 램프를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다.

세계인형박물관에서 초·중·고등학생과 성인을 대상으로, 내 감정을 나타내는 인형을 만들고 인형 상황극을 통해 서로에게 듣고 싶은 말, 하고 싶은 말을 표현하며 서로의 마음을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 ‘인형으로 통통(通通)’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진행되며, 참여를 희망하는 경우 개별 박물관에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 박물관별 프로그램과 전화번호, 누리집 등 더욱 자세한 내용은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누리집(www.museum onroad.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움츠렸던 박물관이 활성화되고, 미루어 두었던 문화향유 활동에 대한 국민들의 갈증이 해소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선우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선우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박물관에서의 특별한 인문학 체험, 놓치지 마세요  ㆍ자가격리 위반 파키스탄인 등 외국인 5명 추가 출국 조치  ㆍK-방역 진단시약, 포스트 코로나까지 살핀다  ㆍ생명보험재단, 전문 희귀질환센터 지원으로 13년간 1만5000명의 환자와 가족들의 희귀질환 극복 지원  ㆍ삼성전자, 평택에 EUV 파운드리 생산라인 구축  ㆍ기아자동차, 해외 시장 위기 극복 총력  ㆍ하남교산 신도시, 과천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 확정  ㆍ‘20년 4월말 기준 교통사고 사망자, 전년 동기대비 8.4% 감소  ㆍ다중이용 시설 방문 자제 등 국민협조 필요  ㆍSK텔레콤, 브이씨와 5G IoT 네트워크 기반 초정밀 측위 분야 협업  ㆍ‘2020 더골프쇼 in 부산 Spring’ 벡스코에서 5월 28일부터 개최  ㆍ신한카드, 월 최대 100만 포인트 제공하는 The CLASSIC-S 카드 출시  ㆍ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LG Q61’ 출시  ㆍ엔시큐어, API 위협 관리 플랫폼 imVision 국내 총판 계약 체결  ㆍ수출입은행, 7억 호주달러 캥거루본드 발행 성공  ㆍ2020 물 산업 실태와 사업전망  ㆍ나루씨이엠, ‘쿨링·필터링’ 두 마리 토끼 잡은 여름용 마스크 출시  ㆍ최근 5년간 킥보드(수동) 관련 어린이 안전사고 4.6배 증가 !  ㆍ서울시, 도심권 종로구에 '재난대응 컨트롤타워' '24년 문 연다  ㆍIFEZ, 송도국제업무단지 활성화방안 모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