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8.4 화 인기 신상인,
> 뉴스 > 지방정치 > 지방행정
     
여의도에 '국제금융오피스' 10월 오픈…임대료 70% 지원 입주기관 모집
핀테크‧금융중심지 여의도에 국내‧외 우수 금융기관 유치 위한 별도 공간 첫 조성
2020년 07월 29일 (수) 23:26:47 신범규 jkilbo@jkilbo.com

 서울시가 금융중심지 여의도에 ‘서울시 국제금융오피스’를 조성, 오는 10월 문을 연다. 국내‧외 우수 금융기관 유치‧집적을 위한 전용공간으로, 입주기업에 사무‧회의‧네트워킹 공간을 제공하고 최대 5년 간 임대료‧관리비의 70% 이상을 지원한다.

우수 금융기관 유치를 위해 별도의 공간을 조성해 공간과 임대료 등을 전폭적으로 지원하는 것은 서울시 최초다. 여의도의 금융산업 집적효과를 높이고 금융산업 활성화와 경쟁력 강화를 이끈다는 목표다.

‘서울시 국제금융오피스’는 서울국제금융센터(One IFC) 16층 전체에 조성된다. 1인실부터 30인실까지 다양한 규모의 공간으로 구성되며, 최대 5년 간 입주가 가능하다. 법률‧투자 컨설팅, 외국인 임직원 지원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제공된다.

서울시는 ‘서울시 국제금융오피스’를 국내외 금융기관의 거점시설로 육성, 국내 핀테크 거점인 ‘서울핀테크랩’, 디지털금융교육 거점인 ‘금융전문대학원’과 연계해 여의도 금융경쟁력을 높이는 핵심 시설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 여의도는 지난 2009년 「금융중심지의 조성과 발전에 관한 법률」에 따라 2009년 금융중심지로 지정됐다. 여의도에는 현재 약 640개의 금융기업 및 70개의 핀테크 기업이 입주해 있는 ‘서울핀테크랩’이 위치하고 있다.

서울시는 ‘서울시 국제금융오피스’ 입주기관(10개사 내외)을 7월29일(수)~8월21일(금) 4주간 모집한다고 밝혔다. 8월20일(목)~21일(금) 이틀간 신청서를 접수한다. 10월 말부터 입주를 시작한다.

입주기관 모집 공고와 관련 제출 서류는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원서는 8월 20일(목)~8월 21일(금) 2일간 서울시 경제정책과로 제출하면 된다. 직접 방문이 어려운 해외 금융기관은 온라인 신청(jmk0222@seoul.go.kr)도 가능하다.

시는 8월 말 서면 및 대면평가를 거쳐 입주기관 선정을 완료할 계획이다.

입주기업은 여의도에 신규·재진입하는 국내‧외 금융기관 본점, 지점, 지역본부, 금융 관련 국제기구 또는 비영리법인‧단체에 한해 지원 가능하다. 또한 주사무소 설립 전 사전 조사단계에 설치되는 임시사무소 운영 계획이 있는 금융기관에게도 입주기회를 부여해, 해외 금융사가 여의도로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

입주기업은 선발기준인 조직역량, 인적구성의 전문성, 서울 금융산업 기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발되며, 특히 투자유치, 고용창출 등 금융중심지 ‘여의도’의 금융산업에 기여할 수 있는 기관‧기업‧단체를 선발할 계획이다.

입주대상으로 선발되는 기관에게는 2년간 독립 사무공간을 제공하며입주 후 성과평가 등을 통해 최대 5년까지 입주가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입주기관의 임대료와 관리비를 서울시가 70% 이상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입주기관은 네트워킹 지원을 위하여 같은 공간에 조성되는 대형 라운지, 국제회의실, 세미나실, 회의실 등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시는 법률 및 투자 컨설팅, 세미나 등 교육프로그램, 여의도 내 기존 금융사와의 네트워킹, 외국인 임직원 지원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할 계획이다. 서울핀테크랩‧금융전문대학원 등 서울시 금융중심지 육성사업과 연계한 지원도 이뤄진다.

서울시 국제금융오피스에 입주하는 금융기관과 서울핀테크랩 입주기관과의 투자 연계 및 협업을 위한 네트워킹 행사 및 사업설명회 등이 연중 상시 개최된다.

또한 같은 건물 17층에 조성, 9월에 개관 예정인 금융대학원의 디지털 금융 교육과정 참여 기회도 제공한다. 서울시 국제금융오피스 입주기관 종사자들은 일정한 심사를 통해 KAIST에서 운영하는 디지털금융 전문가과정을 참관할 수 있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서울시 국제금융오피스를 통해 우리나라 금융·핀테크 중심지인 여의도에 경쟁력 있는 국내외 금융기관을 여의도에 집적시켜 서울을 국제금융허브로 육성해나가겠다.”라며 “서울시 국제금융오피스가 금융허브 육성의 견인책이 될 수 있도록 집중적인 지원을 강화해 국내외 금융기관의 집적과 협업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범규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범규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산·학·연 연구자들, 아라온호 타고 극지연구 지평 넓힌다  ㆍ'2020 특별 여행주간’ 관광 수요, 6월 대비 증가  ㆍ건설근로자 하나로 전자카드, 전국 우체국과 하나은행에서 발급받으세요!  ㆍ온천법 개정으로 무분별한 개발 막고 효율적으로 개선한다  ㆍ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ㆍGS25, 넥센과 손잡고 업계 1위 ‘타이어 렌탈 서비스’ 상품 판매 개시  ㆍ본투글로벌센터-태국 통신사 AIS, 혁신기술 기업 ‘기술 검증’ 지원… 동남아 진출 돕는다  ㆍ미국 상원, 행정부에 식품 및 와인에 사용되는 일반 명칭 보호 촉구하는 서한 보내  ㆍ기아자동차, 2020년 7월 21만9901대 판매  ㆍ현대자동차, 7월 31만3097대 판매  ㆍ쌍용자동차, 7월 내수·수출 포함 총 7489대 판매  ㆍ태릉골프장·용산캠프·50층 재건축…수도권 26만가구 공급  ㆍSK텔레콤, 업계 최초 ‘AI영상인식’ 기술 적용 비대면 휴대폰 보험 가입 프로세스 도입  ㆍ한국씨티은행, ‘씨티 더드림 적금’ 출시  ㆍ신한카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마이데이터 실증사업자로 선정  ㆍ서울문화재단, 신세계L&B와 공예작가 지원 위한 ‘테이블웨어 문화상품’ 공모 실시  ㆍGS리테일, 업계 최초로 친환경 착한 배달 플랫폼 사업 ‘우딜’ 론칭  ㆍ마세라티, 노빌레 에디션 출시기념 삼성전자 셰프컬렉션과 공동 이벤트 진행  ㆍSK텔레콤, 그룹 영상통화 서비스 ‘미더스’ 출시  ㆍ더플랜지, 초등 영어회화 앱 ‘오딩가 잉글리시’ 힌디어 버전 구글 스토어에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