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8.4 화 인기 신상인,
> 뉴스 > 지방정치 > 지방행정
     
노후 지하철역의 변신… 1호 '문화예술철도' 영등포시장역 공개
‘시장의 재발견’ 주제로 영등포시장, 문래창작촌 등 독창적 지역성 살려 리모델링
2020년 07월 31일 (금) 22:55:22 신범규 jkilbo@jkilbo.com

 '96년 개통 이후 20년 이상 지나 노후한 서울지하철 5호선 영등포시장역이 지역 예술가, 시장 상인, 승객, 시민들이 활발하게 즐기고 교류하는 문화‧예술 거점으로 변신했다.

과거 역무실로 사용됐지만 현재는 활용되지 않는 유휴공간과 공실상가엔 카페, 전시관, 스튜디오가 들어섰다. 대합실은 지하철을 기다리는 시민들의 지루함을 달래줄 지역 마켓이 열리는 공간으로 조성됐다. 에스컬레이터와 계단 옆 벽면은 오며가며 작품을 감상하는 미술관이 됐다.

서울교통공사는 노후 지하철 역사에 문화‧예술을 입히는 ‘문화예술철도’ 1호 시범특화사업인 영등포시장역(5호선)에 대한 리모델링을 마치고 31일(금) 공개한다고 밝혔다.

‘문화예술철도’ 사업은 서울시가 노후역사 리모델링을 통해 환경을 개선하면서 시민들이 일상 속에서 문화예술을 체험할 수 있도록 문화예술 공간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영등포시장역을 시작으로 '21년까지 총 14개 역사가 차례로 변신한다.

공사는 지난 6월 영등포구청과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한 협약도 체결했다. 지역 예술가들과 시민이 지역을 기반으로 한 작품을 지속적으로 창작할 수 있도록 도와 창의적 문화예술 생태계를 구축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영등포시장역 문화예술철도의 주제는 ‘시장의 재발견’이다. 공구, 완구, 청과 등을 판매하는 전통 재래시장인 영등포시장과 다양한 예술가들이 있는 문래창작촌 등 독창적인 지역성을 충분히 살린 것이 특징이다. 총 31억 5천만 원이 투입됐다.

지하1층 대합실 : 지역 마켓이 열리는 「마켓 마당」과 영등포시장 상인과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예술가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상을 상영하는 공간 「시장길 미디어」가 조성됐다.

「마켓 마당」에서는 지역 예술가, 사회적 기업 등이 주체가 돼 매월 새로운 주제로 지역 마켓을 연다. 시민들에게 휴식과 놀이의 기회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장길 미디어」에서는 향후 여러 문화예술 기관과의 협업 활동 영상도 상영할 예정이다.

□ 지하2층 유휴공간 : 지역 특성을 살려 음료 등을 판매하는 카페, 지역 예술가 작품 전시, 다양한 주제의 소규모 강연‧교육을 할 수 있는 소통 공간 「라운지 사이」와 지역 예술가들이 유튜브 콘텐츠 제작, 제품 촬영 등을 할 수 있는 스튜디오 공간 「크리에이티브 샘」이 생겼다.

「라운지 사이」는 문화예술 생산자와 향유자를 연결하는 공간이다. 시장의 활기와 정겨움을 모티브로 조성됐다.

「크리에이티브 샘」은 지역 예술가들이 자유로운 예술 활동을 펼칠 수 있는 창작 공간이다. 예술가들의 창작 욕구가 샘처럼 솟아나길 희망한다는 의미를 담아 이름 붙였다.

지하3~5층 계단‧에스컬레이터 : 승객들이 이동하면서 예술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계단 미술관」을 조성했다. 황혜선 작가의 ‘시장풍경’, 김병주 작가의 ‘Ambiguous-wall Yeongdeungpo’, Vakki 작가의 ‘움직이는 원형들’ 등 지역성을 기반으로 한 서로 다른 주제의 작품 4종이 전시돼 있다.

서울교통공사는 31일(금) 14시 개관식을 갖는다. 이희선‧젤리장&테슬남 작가의 ‘너와 나의 거리’(마켓마당), 미디어아티스트 러봇랩의 ‘오늘을 만나는 우주’(크리에이티브 샘), 김봄‧엄아롱 작가의 ‘익숙한 풍경, 특별한 여행’(라운지 사이) 등을 주제로 한 창작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한편, 공사는 영등포시장역 문화예술철도 각 공간을 소개하는 ‘해설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개장일(7.31)부터 8월 28일(금)까지 매주 수‧금요일 하루 4번(오후 2시‧2시 30분‧3시‧3시 30분) 30분간 진행된다. 최대 5명까지 신청할 수 있다.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은 “영등포시장역은 시민들이 일상생활 속에서 자주 접하는 지하철에 문화와 예술을 입혀 색다른 경험을 드리고자 하는 ‘문화예술철도’ 사업의 첫 출발이다. 향후 지하4‧5층 유휴공간을 리모델링하는 2단계 사업도 진행할 예정이다”며, “영등포시장역을 시작으로 서울시와 함께 서울지하철을 문화예술 거점 공간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영등포시장역 현장사진

신범규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범규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산·학·연 연구자들, 아라온호 타고 극지연구 지평 넓힌다  ㆍ'2020 특별 여행주간’ 관광 수요, 6월 대비 증가  ㆍ건설근로자 하나로 전자카드, 전국 우체국과 하나은행에서 발급받으세요!  ㆍ온천법 개정으로 무분별한 개발 막고 효율적으로 개선한다  ㆍ5일부터 부동산소유권이전특조법 시행  ㆍGS25, 넥센과 손잡고 업계 1위 ‘타이어 렌탈 서비스’ 상품 판매 개시  ㆍ본투글로벌센터-태국 통신사 AIS, 혁신기술 기업 ‘기술 검증’ 지원… 동남아 진출 돕는다  ㆍ미국 상원, 행정부에 식품 및 와인에 사용되는 일반 명칭 보호 촉구하는 서한 보내  ㆍ기아자동차, 2020년 7월 21만9901대 판매  ㆍ현대자동차, 7월 31만3097대 판매  ㆍ쌍용자동차, 7월 내수·수출 포함 총 7489대 판매  ㆍ태릉골프장·용산캠프·50층 재건축…수도권 26만가구 공급  ㆍSK텔레콤, 업계 최초 ‘AI영상인식’ 기술 적용 비대면 휴대폰 보험 가입 프로세스 도입  ㆍ한국씨티은행, ‘씨티 더드림 적금’ 출시  ㆍ신한카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마이데이터 실증사업자로 선정  ㆍ서울문화재단, 신세계L&B와 공예작가 지원 위한 ‘테이블웨어 문화상품’ 공모 실시  ㆍGS리테일, 업계 최초로 친환경 착한 배달 플랫폼 사업 ‘우딜’ 론칭  ㆍ마세라티, 노빌레 에디션 출시기념 삼성전자 셰프컬렉션과 공동 이벤트 진행  ㆍSK텔레콤, 그룹 영상통화 서비스 ‘미더스’ 출시  ㆍ더플랜지, 초등 영어회화 앱 ‘오딩가 잉글리시’ 힌디어 버전 구글 스토어에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