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3.3 수 인기 신상인,
> 뉴스 > 중앙정치 > 정부부처
     
1월~2월 미주‧유럽‧동남아 항로에 국적선사 5척 이상 긴급 투입
해상운임 등 국제운송비 지원액 확대
2021년 01월 22일 (금) 22:58:29 박근환 jkilbo@jkilbo.com

 산업통상자원부는 1.22(금) 14시, 산업부 무역투자실장 주재로 한국무역보험공사에서 해양수산부·중소벤처기업부·국토교통부 등 관계부처와 수출입물류 종합대응센터, 한국무역협회·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한국해운협회·해양진흥공사·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 유관기관, 국적선사, 주요물류사 함께 「수출입물류 현안 점검 회의」를 개최하였다.

금번 회의는 미주‧유럽‧아시아 항로의 급등한 해상운임과 관련하여 선복수급 상황 점검, 물류전망을 공유하고, 기업 운임지원, 선복공급 실적 점검 및 추가적인 대응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코로나19로 인해 수출물동량이 작년 하반기에 집중됨에 따라 ‘20년 9월부터 급격히 상승한 미주항로 운임이 유럽‧동남아항로에도 확대되어 높은 운임(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이다.

* SCFI : 상하이항 물동량 이동현황으로 세계 해상 운임 수준을 나타내는 대표 지수[(’20.1월)1,023 → (’20.12월)2,641 → (’21.1.8)2,780 → (’21.1.15)2,885]

이에 따라 그간 민관합동으로 미주‧동남아 주요항로 긴급선박 투입*, 운임 등을 지원하는 한편, ‘수출입물류 종합 대응센터’를 설치(‘20.12월)하여 기업애로 접수‧처리, 선복 긴급수요 파악 등 수출입물류 애로해소에 적극 대응해오고 있다.

* ’20.8월~‘21.1.22일까지 미주‧동남아 항로 총 13척, 3만8천TEU 투입

이러한 상황에서 금번 점검회의를 통해 그간의 대응 결과를 평가하고, 수출입물류 상황 및 전망 공유를 통해 향후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회의에 참석한 물류기업 및 선사는 작년말까지의 심각한 물류상황이 다소 진정된 것으로 평가하며, 다가오는 중국의 춘절(2.11~17)을 기점으로 해상운임이 일정부분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 중국 춘절(Chinese New Year) 연휴 2주 전까지는 휴무 이전 조기 선적 수요가 증대되며 통상적으로 단기운임 상승 → 춘절 1주 전부터 춘절 이후 1~2주 동안은 중국 공장들이 장기 연휴에 돌입하여 물량이 약세를 보이며 운임이 하향 조정되는 경향

다만, 수출선박의 해외항만 하역 지연, 내륙운송 차질 등 현지 물류상황이 획기적으로 개선되기가 쉽지 않아 예년과는 달리 해상운임 감소폭이 크지 않을 것으로 예상했다ㅏ.

이에 관계부처 및 유관기관은 기업애로*와 향후전망을 토대로 수출입물류 정상화를 위한 지원책을 지속, 강화하기로 했다.

* 수출입물류대응 종합센터(관계부처‧기관,국적선사 구성)에 접수된 180여건에 대한 애로는 운임지원 48건(25.8%), 선박공급 확대 40건(21.5%), 컨테이너 확보 16건(8.6%) 順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수출 중소기업의 운임 급등에 대한 애로해소를 위해 국제운송비 지원규모를 확대하기로 했다.

금년 지원예산은 55억원으로 기업의 수요, 운임상황 등에 맞춰 예산액을 추가로 확대 지원할 계획이며, 기업당 지원한도도 작년 5백만원에서 올해는 1천만원으로 확대하였다.

국제운송비 지원 신청은 작년 12월부터 금년 1월까지 코트라‧중진공을 통해 받았고 지원 기업 선정‧계약을 거쳐 2월말(또는 3월초)부터 조속히 지급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며, 금년 5월에도 지원기업 추가모집을 진행할 계획이다. (신청 : 수출바우처 홈페이지, www.exportvoucher.com)

해양수산부는 국적선사와 협조하여 주요항로에 대한 임시선박을 1~2월에도 지속투입하여 기업의 선박수요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

미주항로에는 1.23일 HMM(舊 현대상선) 4,600TEU급 1척, 2월중 SM상선 3,400TEU급, 6,500TEU급 2척을 긴급 투입하는 한편, 유럽항로에는 1.31일 HMM 5,000TEU급 선박 1척을, 동남아항로에는 남성해운 1.30일 700TEU급 1척을 투입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국적선사 및 외국적선사와 협의하여 임시선박이 추가투입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현재 건조중인 국적선사 1.6만TEU급 8척(‘21.4~6월 순차인도 예정)이 조속히 투입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또한, 해수부‧중기부는 선적공간 확보가 어려운 중소화주를 대상으로 북미항로 350TEU(매주)를 전용으로 배정하는 기간을 금년 1월에서 2월까지 기 연장한 바 있으며, 추가 기간연장도 적극 고려할 계획이다.

한편, 空컨테이너 확보를 위해 해양진흥공사는 작년 12월 발주한 40피트 컨테이너박스(FEU) 43,000대를 국적선사인 HMM에 3월부터 적기에 임대할 수 있도록 제조사와 적극 협의중이며, 현재 무역협회‧해운협회는 공동으로 진행중인 空컨테이너 적기반납 캠페인을 지속하여 물류장비 확보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작년 12월초 설치‧운영중인 수출입물류 종합 대응센터는 홈페이지(www.ielsc.or.kr)를 통해 수출입물류 애로 접수, 긴급수요 조사, 불공정해운거래 신고접수 등 기업 애로해소 지원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선박 수급 동향 분석, 컨테이너 현황 파악, 물류동향 점검(기업간담회) 등 현장 목소리가 정책에 적시에 반영될 수 있게 적극 활동중이다.

나승식 산업통상자원부 무역투자실장은 금번 회의에서 “수출입 물류여건이 국내외적으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민관합동으로 총력을 다하면 작년 하반기에 회복한 수출모멘텀이 올해도 지속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수출입물류 정상화가 될 수 있도록 예산의 속도감 있는 집행과 관계기관‧기업의 긴밀한 협조 등 힘을 모아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근환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근환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외국인근로자 고용 사업장 방역관리를 위해 부처 역량 집중  ㆍ인공지능(AI)으로 범죄예방의 첫걸음 내디딘다  ㆍ일제 강점기 노송(老松)의 상처, 전 세계에 알리다  ㆍ2022년도, 신종감염병·기후변화 등 7개 재난·안전 분야에 중점투자 한다  ㆍ3일부터 「지적재조사법」하위법령 입법예고  ㆍ기아, 2021년 2월 21만177대 판매  ㆍ현대자동차, 2021년 2월 30만248대 판매  ㆍ쌍용자동차, 2월 내수·수출 포함 총 2789대 판매  ㆍ국제관광시장 회복을 준비하기 위한 첫걸음 뗀다  ㆍ올해 수산물 수출 25억 달러 회복…비대면 수출 지원 본격화  ㆍ서울시, 공공참여 소규모주택정비로 서울도심 주택공급 확대  ㆍ울랄라랩 ‘ETPM’ 운영시스템, 시화·반월공단 5개 수요 기업에 적용  ㆍKB국민은행, 5000억원 규모 원화 지속가능 상각형자본증권 발행  ㆍ국제아연협회, 아연 배터리 이니셔티브 발족  ㆍLG CNS, 코딩 없이 프로그램 개발하는 ‘데브온 NCD’ 무료 공개  ㆍGC녹십자셀, 첨단바이오 의약품 제조기업 최초 인체세포등 관리업 허가 획득  ㆍ삼성물산, 1조8000억원 규모 카타르 LNG 프로젝트 수주  ㆍ흥국생명, ‘흥국생명 내사랑내곁에 치매간병보험’ 출시  ㆍ한화생명, ‘LIFEPLUS 운동하는 건강보험’ 출시  ㆍ어반 322, 자동 자연환기 시스템 에코 브리드 도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