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4.21 수 인기 신상인,
>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GC녹십자셀, 첨단바이오 의약품 제조기업 최초 인체세포등 관리업 허가 획득
2021년 03월 03일 (수) 21:00:53 한재근 jkilbo@jkilbo.com

세포치료 전문기업 GC녹십자셀은 국내에서 첨단바이오 의약품 제조기업 중 최초로 ‘인체세포등 관리업 허가’를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인체세포등 관리업 허가는 ‘첨단재생의료 및 첨단바이오의약품 안전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이 시행되면서 신설된 내용으로 첨단바이오의약품의 원료가 되는 인체세포 등을 채취, 처리, 공급하기 위해서는 해당 허가가 필요하다.

즉 세포치료제의 경우 그 원료가 인체 혹은 그 외 세포나 조직에서 추출해야 하므로 세포치료제 위탁생산을 위해서는 반드시 첨단바이오의약품 제조업 허가와는 별개로 인체세포등 관리업 허가를 득해야 한다.

GC녹십자셀은 인체세포등 관리업 허가를 획득함에 따라 국내 세포치료제 위탁개발생산(CDMO) 기업 중 가장 빠르게 세포치료제 생산할 수 있다.

이미 2020년 매출 중 미국 아티바 바이오테라퓨틱스와 GC녹십자랩셀 등의 CDMO 매출이 전년 대비 524% 많이 증가했고 2021년에도 CDMO 사업 확장을 통해 매출 이익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이득주 GC녹십자셀 대표는 “이번 인체세포등 관리업 허가를 통해 국내 기업 중 가장 빠르게 세포치료제 CDMO 사업에서 우위를 점했다고 생각한다. 특히 셀 센터(Cell center)는 세포치료제 생산에 최적화된 cGMP 수준의 첨단 설비 및 생산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고도화된 관리 및 생산시스템을 도입해 글로벌 스탠다드에 부합하는 세포치료제 생산시설로 국내 최대 규모”라고 밝혔다.

이어 이득주 대표는 “CAR-T 치료제의 등장과 함께 전 세계적으로 세포치료제 CDMO 분야가 주목받고 있으며 GC녹십자셀은 그동안 세포치료제의 허가, 생산, 판매를 통해 쌓은 노하우를 활용해 세포치료제 전문 CDMO 사업에서도 충분히 경쟁력이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GC녹십자셀은 2020년 이뮨셀엘씨주 매출액 356억원을 달성했고 고형암 대상의 CAR-T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한재근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재근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서울식물원, 21일(수) <정정엽: 조용한 소란> 전시 개막  ㆍ「디지털뉴딜 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ㆍ제5회 정부혁신제안 끝장개발대회 개막  ㆍ3기 신도시 9천 4백호 등 사전청약 3만 200호 확정  ㆍ국산기술로 만든 국내 최초 2층 전기버스 달린다  ㆍ용산공원 편입 '옛 방위사업청 부지' 반세기 만에 최초 공개  ㆍ산업·농업 ODA 업무협약 체결식  ㆍSOVAC, 사회적 기업·소셜벤처 대상 투자 상담 프로그램 운영  ㆍ신한카드, 스타트업 협업 프로그램 ‘2021년 아임벤처스 위드 비자’ 모집  ㆍKB국민은행, ‘아시아심사센터’ 신설  ㆍ기아, ‘더 뉴 K3’ 출시  ㆍ블루베리NFT, 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협회와 퍼블리시티권 계약 체결… 프로야구 전·현직 선수 퍼블리시권 모두 보유  ㆍ삼성전자, 스마트싱스 파인드 업그레이드 실시  ㆍ프리미엄 대형 승합택시 아이엠, 서울 전 지역 호출 서비스 시작  ㆍ유블럭스, 400MHz 대역 지원하는 LTE-M·NB-IoT 보안 모듈 출시  ㆍ샵백 코리아, 론칭 1주년 150만명 이용 ‘1.2초마다 캐시백’  ㆍ현대오토에버, ‘메타버스’ 준비 완료… 3D 컨피규레이터 본격 가동  ㆍ투썸플레이스, SKT멤버십 T데이 이벤트 실시  ㆍ진원무역, 프리미엄 과일과 생화를 디자인에 담은 만나아트 출범  ㆍ무역기술장벽 높아진다…1분기 기술규제 ‘사상 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