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4.21 수 인기 신상인,
>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기아, 2021년 2월 21만177대 판매
2021년 03월 03일 (수) 21:34:16 전기명 jkilbo@jkilbo.com

기아는 2021년 2월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3만7583대, 해외 17만2594대 등 전년 동기 대비 7.0% 증가한 21만177대를 판매했다(도매 판매 기준).

이는 2020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는 31.0% 증가, 해외는 2.9% 증가한 수치다.

판매량이 증가한 주요 원인은 카니발, K5 등 경쟁력 있는 신차들의 판매 호조와 함께 2020년 2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로 인해 발생한 공장 생산 차질 및 판매실적 부진에 따른 기저효과 영향 때문이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2만6790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셀토스가 2만6619대, 리오(프라이드)가 1만8417대로 뒤를 이었다.

◇국내 판매

기아는 2021년 2월 국내에서 전년 동월 대비 31.0% 증가한 3만7583대를 판매했다.

2월 기아가 가장 많이 판매한 차량은 카니발(6153대)로 6개월 연속 기아 월간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승용 모델은 K5 5547대, 모닝 2691대, 레이 2266대 등 총 1만4223대가 판매됐다.

카니발을 포함한 RV 모델은 쏘렌토 4945대, 셀토스 3585대 등 총 1만8297대가 팔렸다. 상용 모델은 봉고Ⅲ가 4918대 팔리는 등 버스와 트럭을 합쳐 총 5063대가 판매됐다.

◇해외 판매

기아의 2021년 2월 해외 판매 실적은 전년 동월 대비 2.9% 증가한 17만2594대를 기록했다.

차종별 해외 실적의 경우 스포티지가 2만5424대 팔리며 해외 최다 판매 모델이 됐고 셀토스가 2만3034대, 리오(프라이드)가 1만8417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는 코로나19 사태로 경영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이지만 전기차 전용 플랫폼이 적용된 차세대 전기차와 K8(K7 후속 모델) 및 5세대 스포티지 등 경쟁력 있는 신형 볼륨 차량을 앞세워 신성장동력으로의 대전환을 이룰 것이라고 밝혔다.

전기명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기명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서울식물원, 21일(수) <정정엽: 조용한 소란> 전시 개막  ㆍ「디지털뉴딜 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ㆍ제5회 정부혁신제안 끝장개발대회 개막  ㆍ3기 신도시 9천 4백호 등 사전청약 3만 200호 확정  ㆍ국산기술로 만든 국내 최초 2층 전기버스 달린다  ㆍ용산공원 편입 '옛 방위사업청 부지' 반세기 만에 최초 공개  ㆍ산업·농업 ODA 업무협약 체결식  ㆍSOVAC, 사회적 기업·소셜벤처 대상 투자 상담 프로그램 운영  ㆍ신한카드, 스타트업 협업 프로그램 ‘2021년 아임벤처스 위드 비자’ 모집  ㆍKB국민은행, ‘아시아심사센터’ 신설  ㆍ기아, ‘더 뉴 K3’ 출시  ㆍ블루베리NFT, 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협회와 퍼블리시티권 계약 체결… 프로야구 전·현직 선수 퍼블리시권 모두 보유  ㆍ삼성전자, 스마트싱스 파인드 업그레이드 실시  ㆍ프리미엄 대형 승합택시 아이엠, 서울 전 지역 호출 서비스 시작  ㆍ유블럭스, 400MHz 대역 지원하는 LTE-M·NB-IoT 보안 모듈 출시  ㆍ샵백 코리아, 론칭 1주년 150만명 이용 ‘1.2초마다 캐시백’  ㆍ현대오토에버, ‘메타버스’ 준비 완료… 3D 컨피규레이터 본격 가동  ㆍ투썸플레이스, SKT멤버십 T데이 이벤트 실시  ㆍ진원무역, 프리미엄 과일과 생화를 디자인에 담은 만나아트 출범  ㆍ무역기술장벽 높아진다…1분기 기술규제 ‘사상 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