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6.2 금 인기 신상인,
> 뉴스 > 경제 > 기업
     
한화, 세계 현대미술의 중심 퐁피두센터 유치
2023년 03월 23일 (목) 23:25:56 천승민 jkilbo@jkilbo.com
프랑스 파리 퐁피두센터 외경
프랑스 파리 퐁피두센터 외경

한화그룹이 세계적인 현대미술관 퐁피두센터를 유치한다. 한화와 퐁피두센터는 19일 파리 퐁피두센터에서 한화문화재단 신현우 이사장과 퐁피두센터 로랑 르봉(Laurent Le Bon) 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퐁피두센터 한화 서울’(가칭) 설립 운영에 합의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한화는 금번 파트너십에 따라 2025년 중 63빌딩에 미술관을 개관 예정이며, 개관일로부터 4년간 한국에서의 퐁피두센터 운영권을 보장받게 된다. 한화는 이미 2018년부터 퐁피두센터 유치를 타진한 바 있으나 코로나 등 여러가지 이슈로 인해 성사되지 못하다 이번에 최종 결실을 맺게 됐다.

이로써 한화는 매년 퐁피두센터 소장품 중 대표 작가의 걸작을 포함한 기획 전시 2회를 개최하게 되며, 퐁피두센터에는 매년 브랜드 로열티, 작품 대여료, 컨설팅 지원비 등을 지급한다. 한화는 퐁피두센터 소장품 전시 외에도 퐁피두센터가 갖는 현대적이고 혁신적인 이미지에 부합하는 자체 기획 전시를 연간 2회 별도 개최하며, 어린이들의 예술체험 교육장이 될 어린이 미술관 등도 운영할 계획을 갖고 있다.

한화는 올해 미술관 건립에 들어가 빠르면 2025년 상반기 중 개관을 목표로 하고 있다. 미술관 설계작업에는 루브르박물관, 대영박물관 내부 설계 및 인천국제공항 설계로도 잘 알려진 세계적인 건축가 장 미셀 빌모트가 직접 참여한다. 앞으로 63빌딩은 내부 리모델링을 거쳐 지하부터 지상 4층까지 1000여평의 전시 공간을 비롯해 다양한 부대시설이 들어서 국내 문화예술 트렌드를 선도하는 새로운 랜드마크 건물로 거듭날 예정이다.

한편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퐁피두센터는 미술관 외에도, 공연장, 극장, 도서관, 서점, 카페 등이 들어선 복합문화시설로 유명하다. 특히 미술관은 루브르, 오르세와 함께 프랑스를 대표하는 3대 미술관 중 하나이며, 유럽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는 국립현대미술관으로 꼽힌다. 코로나 이전 기준 연간 관람객 수도 300만명을 훌쩍 넘는다.

퐁피두센터는 1905년 이후부터 현재까지 미술사적으로 중요한 소장품 약 12만여점을 보유하고 있다. 주요 소장품으로 샤갈, 마티스, 칸딘스키, 피카소 등 현대미술 컬렉션과 프랜시스 베이컨, 로버트 라우센버그, 앤디 워홀 등의 동시대 미술 컬렉션 등 일반인들에게도 널리 알려진 거장들의 작품들이 있으며, 이와 별도로 세계적으로도 가장 방대한 양의 사진작품과 자료 10만여점을 소장하고 있다. 현재 퐁피두센터 해외관은 프랑스 외에도 2015년부터 스페인 말라가, 2019년부터는 중국 상하이와 파트너십을 맺어 운영 중이다.

앞으로 한화 퐁피두센터의 운영 주체는 한화문화재단이 맡게 된다. 이로서 한화는 기존의 클래식 음악 분야에서의 오랜 후원활동에 이어 미술계 분야에서도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해 문화예술 선도기업으로서의 면모를 새롭게 구축하게 됐다. 한화는 특히 이번 퐁피두센터 유치 외에도 향후 국내 미술계 지원을 위한 다양한 활동들을 펼쳐나간다는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역량 있는 신진작가나 큐레이터를 대상으로 한 해외 레지던시 지원 프로젝트도 추진 중에 있다.

한화문화재단 신현우 이사장은 “한화는 퐁피두센터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에 수준 높은 세계의 걸작들과 동시대의 앞서가는 예술작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글로벌 신진 아티스트들을 발굴하고 지원하는 등 문화예술계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하겠다. 이를 통해 퐁피두센터가 서울의 새로운 문화예술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고 넥스트 제너레이션에게 차별화된 영감을 전하는 장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로랑 르봉 퐁피두센터장도 “최근 한국은 아시아에서 가장 뜨거운 미술시장으로 급부상하고 있고 특히 젊은 세대의 관심과 참여도가 높아 앞으로도 무한한 성장이 기대되는 문화예술 허브로 주목받고 있다. 퐁피두센터가 추구하는 창의와 혁신의 가치가 한국 미술계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한화와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천승민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승민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디지털 교실부터 악기·팝송까지, 배움에는 끝이 없다! 청춘극장, 어르신 맞춤형 배움 프로그램 <청춘 인생학당> 운영  ㆍ난임 지원 확대 위한 복지부-시·도 간담회 개최  ㆍ세계적(글로벌) 수준의 디지털바이오 혁신생태계 본격 조성  ㆍ녹조 종합대책 시행…오염원 관리강화  ㆍ엔지니어링 디지털·친환경으로 새롭게 도약한다  ㆍ국내 주요 금융기관과 함께 빅데이터 활용한 ‘서울 청년 금융 데이터’개발·분석 추진  ㆍ예산·괴산 등 전국 7곳에 ‘지역활력타운’ 생긴다…청년주택 등 조성  ㆍ지방소멸 대응을 위해 7개 부처 합동 지역활력타운 조성 본격 추진  ㆍ「한미 사이버보안 공동지침」 마련  ㆍAI에게서 내 개인정보를 보호한다… 대학생이 개발한 AI 정보보호 서비스 ‘챗큐리티’ 출시  ㆍ2023년 수도권 최고의 골프쇼 ‘제16회 더골프쇼 KOREA 시즌1’ 6월 8일 개최  ㆍLS전선, LS알스코 통해 SOFC 연료전지 부품 사업 추진  ㆍ한화시스템, 958억 규모 ‘공지통신장비 성능개량 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ㆍ우리은행, 법무법인 화우와 맞손 상속·증여 법률 서비스 강화  ㆍ한화솔루션, 2023년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재생에너지 전환 속도 낸다  ㆍSK텔레콤, T멤버십 글로벌여행 서비스 전 세계 9개 지역으로 확대  ㆍ현대자동차-기아, 대대적인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실시  ㆍLG에너지솔루션-레드캡투어 ‘전기차 배터리 관리 사업 업무협약’ 체결  ㆍLIG넥스원, 대한민국 안티드론 기술력 향상에 기여  ㆍ텔레다인 플리어, 산업용 음향 이미징 카메라 ‘FLIR Si124-LD Plus’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