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28 수 인기 신상인,
> 뉴스 > 경제 > 기업
     
현대자동차, RE100 달성 위한 발걸음 속도 낸다
2023년 11월 28일 (화) 20:59:30 천승민 jkilbo@jkilbo.com
왼쪽부터 현대차 국내생산지원담당 김진택 전무와 현대건설 개발사업부 최재범 개발사업부 본부장(전무)이 64MW(메가와트) 규모 태양광 재생에너지 PPA(Power Purchase Agreement·전력구매계약)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현대차 국내생산지원담당 김진택 전무와 현대건설 개발사업부 최재범 개발사업부 본부장(전무)이 64MW(메가와트) 규모 태양광 재생에너지 PPA(Power Purchase Agreement·전력구매계약)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가 탄소중립 실천과 RE100(재생에너지100% 사용) 목표 달성을 위한 본격적인 행보에 나선다.

현대차는 23일(목) 현대차 울산 공장에서 현대건설과 태양광 재생에너지 PPA(Power Purchase Agreement·전력구매계약)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현대차 국내생산지원담당 김진택 전무와 현대건설 개발사업부 최재범 전무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PPA는 전기 사용자가 재생에너지 발전 사업자로부터 재생에너지를 사는 제도로, RE100 이행 수단 중 가장 널리 통용되는 방식이다. 재생에너지를 장기간에 걸쳐 안정적으로 조달받을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현대차는 이번 PPA 업무협약을 통해 2025년까지 울산 공장에 태양광 재생에너지 64MW(메가와트)를 조달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연간 약 3만9000톤의 탄소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는 연간 1만5000km를 주행한 준중형 세단 2만3000대가 1년간 배출하는 탄소를 흡수하는 것과 동일한 효과다.

이번 협약은 현대차의 2045년 RE100 달성을 위한 본격적인 행보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RE100은 재생에너지(Renewable Energy) 100%의 약자로, 글로벌 비영리단체인 The Climate Group과 글로벌 환경경영 인증기관 CDP(Carbon Disclosure Project)를 중심으로 2050년까지 기업의 사용 전력 100%를 재생에너지로 전환하자는 캠페인이다.

앞서 현대차는 지난해 4월 기아와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등 그룹 내 3개 계열사와 함께 RE100 이니셔티브 가입을 승인받았다. 현대차는 글로벌 RE100 권고 목표인 2050년을 5년 앞당긴 2045년까지 재생에너지 100% 사용이라는 계획을 세우고, 국내외 사업장의 재생에너지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다.

현대차는 PPA 이행 수단 외에도 2025년까지 국내 사업장 부지 내 태양광 자가발전 인프라 구축에 2000억원 이상을 투자하는 등 2030년까지 국내외 전체 사업장 전력의 60%를 재생에너지로 충당할 계획이다.

사업장별로 현대차 국내 사업장은 2025년 재생에너지 10%, 2030년 재생에너지 30% 사용 달성을 위해 국내 사업장 유휴 부지와 건물 지붕에 태양광 자가발전 설비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러한 시설 투자를 기반으로 2030년까지 태양광 자가발전 150MW 이상, PPA는 300MW 이상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해외 사업장은 2030년 재생에너지 100% 사용을 추진한다. 사업장별 지정학적 요인과 재생에너지 환경 등을 고려해 자가발전과 PPA, REC(Renewable Energy Certificate·재생에너지 인증서) 구매 등 다양한 포트폴리오를 구축할 예정이다.

실제로 현대차 체코 공장(HMMC)과 인도네시아 공장(HMMI)은 각각 지난해와 올해 REC 구매를 통해 재생에너지 100% 사용 달성을 완료했으며, 미국(HMMA/HMGMA)과 인도(HMI), 튀르키예(HAOS) 공장은 2025년 RE100 달성을 목표로 재생에너지 사용 비중을 높여 나가고 있다.

현대차는 고품질 재생에너지 전력의 안정적인 공급을 통해 기후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국내사업장 재생에너지 전환에 본격적으로 나서겠다며, 태양광 자가발전 설비 구축을 통해 탄소중립경영 실천을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천승민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승민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강원특별자치도 접경지역 군사시설 보호구역 추가해제  ㆍ광주시, 사회적경제 활성화 사업 본격 추진  ㆍ충북도-청주시 ‘에너지자급자족 인프라 구축사업’2024년 운영위원회 개최  ㆍ경남 교육발전특구 전국 최다 8개 시군 지정  ㆍ지방권 최초 민간투자 광역급행철도, 국토부-지자체-민간-공공기관이 함께 만든다  ㆍ전주의 문화를 만나는 ‘2024년 전주 도서관 여행’ 시작  ㆍ제2기 달빛동맹발전위원회 출범, 달빛산업동맹 강화한다  ㆍ위례~삼동선 철도사업 예비타당성조사 본격 착수  ㆍ선불형 동백패스 3월 도입… 동백패스 누구나 이용 가능해져  ㆍ글로벌 AI 중심도시 도약…‘서울 AI 허브’준공, 5월 개관  ㆍKRISO, KIRD와 첨단 해양모빌리티 전문인력 양성 나선다  ㆍ승우여행사, 트레킹과 관광 동시에 즐기는 ‘진도 1박 2일’ 패키지여행 판매  ㆍ에이수스, 32인치 4K QD-OLED 게이밍 모니터 ROG Swift OLED PG32UCDM 출시  ㆍ한화에어로스페이스, 통합 원년에 역대 최대 실적 달성  ㆍ현대엘리베이터, 첨단 유지관리 서비스 ‘미리’ 2만5000대 돌파  ㆍ씨이텍, HD한국조선해양·현대중공업파워시스템과 OCCS 공동개발협약 체결  ㆍ한화시스템, 매출 2조4531억원·영업이익 929억원 기록… 실적 상승세  ㆍ스마틱스, 2024 캠핑&피크닉 페어 현장 운영 및 통합 판매 계약  ㆍ대원씨티에스, 애즈락 B760M Pro-A 메인보드 출시  ㆍ버튜버 토털 플랫폼 마스코즈, 크리에이터버스와 업무협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