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4.30 화 인기 신상인,
> 뉴스 > 생활플러스 > 생활경제·유통뉴스
     
삼성전자, 유로쿠치나 2024서 AI·스마트싱스로 주방 혁신 제시
2024년 04월 22일 (월) 23:18:12 전기명 jkilbo@jkilbo.com
유로쿠치나 2024 삼성전자 부스
유로쿠치나 2024 삼성전자 부스

삼성전자가 16일부터 21일까지(현지 시각)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개최되는 ‘유로쿠치나(EuroCucina) 2024’에서 AI 가전과 유럽 특화 빌트인 제품을 선보였다.

1974년에 처음 개최된 유로쿠치나는 2년마다 밀라노 디자인위크의 일환으로 열리는 주방 가전·가구 전시회로, 주방 분야의 최신 트렌드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자리다.

‘디자인은 어디로 진화하는가(Where Design Evolves?)’라는 주제의 이번 전시회는 팬데믹 이전 수준에 가까운 30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참관하며 혁신 가전을 살펴볼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는 밀라노 로 피에라(Rho Fiera)에 위치한 유로쿠치나 전시장에 참가 기업 중 두 번째로 큰 964㎡(약 292평) 규모의 부스를 마련해, 2024년형 비스포크 AI와 프리미엄 빌트인 신제품을 확인할 수 있는 다양한 공간을 공개했다.

◇ 대화면 디스플레이 탑재한 AI 가전으로 새로운 주방 제시

AI가 가전·가구 생태계에 빠르게 스며드는 가운데, 삼성전자는 AI 기술이 접목된 주방 혁신으로 전시 분야를 확대하고 다양한 멀티 디바이스 경험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대화면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제품들을 통해 새로운 주방의 모습을 제시했다.

‘비스포크 AI 패밀리허브’ 냉장고에는 32형 터치스크린이 탑재돼, 주방에서도 콘텐츠를 시청하고 삼성푸드에 저장된 레시피를 불러올 수 있다. 또, 내부 카메라가 식재료가 들어가고 나가는 순간을 인식해 식재료 리스트를 만들고, 보관기한 임박 시 알림을 전달해주는 ‘AI 비전 인사이드’ 기능도 유용하다.

삼성푸드 또한 AI 기술이 더해져 주방 경험을 한층 풍성하게 해준다. 음식 사진 한 장만 있으면 식재료를 인식해 비슷한 레시피를 찾아줄 뿐만 아니라 필요한 재료를 ‘비스포크 AI 패밀리허브’에서 바로 주문할 수 있다.

‘애니플레이스 인덕션’에도 7형 터치스크린 ‘AI 홈’이 탑재돼, 기호에 맞는 레시피를 추천받아 이를 보면서 요리하거나 스마트싱스에 연결된 다른 기기를 제어할 수 있다.

이처럼 혁신적인 주방 경험은 16일부터 5일간 삼성부스에서 진행되는 쿠킹쇼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이 쿠킹쇼는 이탈리아의 대표 셰프인 안드레아 버튼(Andrea Berton) 외 네 명의 셰프가 진행한다. 이들은 비스포크 AI 패밀리허브에 보관된 식재료를 기반으로 맞춤형 메뉴를 추천받고, 이 레시피를 애니플레이스 인덕션으로 전송해 인덕션 위의 AI 홈 화면에서 가이드를 보며 손쉽게 요리하는 상황을 보여준다.

◇ 집안 어디서나 더 자유롭게 제어 가능한 스마트싱스 연결 생태계

삼성전자는 유럽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실제 집안처럼 체험존을 구성하고, AI 홈과 빅스비를 통해 연결 기기들을 이용하는 다양한 시나리오를 제안했다.

스마트싱스에서 주거 공간의 가상 도면을 보면서 연결 기기를 관리할 수 있는 ‘맵뷰’는 스마트폰뿐 아니라 애니플레이스 인덕션과 비스포크 AI 콤보에 탑재된 AI 홈과 스마트 TV 화면에도 띄워서 볼 수 있다.
※ 스마트 TV: 2024년 출시 제품(UD 7000 이상 모델) 대상

실제 집 구조를 토대로 생성한 3차원 맵에서 공간별 기기의 위치와 상태, 에너지 사용량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고, 스크린에서 바로 전원을 끄거나 켜는 제어도 가능하다. 예를 들어, 거실 소파에서 TV를 보거나 세탁실에 있을 때도 다른 공간의 공기청정기를 켜거나 로봇청소기를 작동시킬 수 있다.

삼성전자의 스마트홈에선 사용자가 직접 제어하지 않아도 집안의 제품들이 상황에 맞춰 스스로 동작할 수 있다. 외출 시엔 조명 등의 연결 기기를 알아서 꺼주고, 인덕션이 작동 중인 경우 스마트싱스 알림을 준다.

주변 기기 제어의 편의성을 더하기 위해 휴대전화가 리모컨 역할을 하는 ‘퀵 컨트롤’ 기능도 지원한다. 스마트폰과 주변 기기의 거리가 가까워지면 자동으로 리모컨이 팝업돼, 전원 제어와 모드 선택, 온도 설정까지 할 수 있다. 덕분에 리모컨을 찾을 필요 없이 팝업 화면에서 바로 기기를 제어할 수 있다.

또한 빅스비를 이용해 사용자가 음성 명령을 말하면, 다양한 주변 기기가 이를 인식하고 다른 기기에 전달한다.

연내 대규모 언어모델(LLM) 기반의 생성형 AI가 빅스비에 도입되면, 사람과 대화하듯 자연스러운 음성 제어도 가능해질 예정이다. 기존에 학습되지 않은 지시나 복잡한 명령어를 알아듣고, 이전 대화를 기억하며 연속으로 이어서 대화할 수 있게 된다.

한편 삼성전자는 이번에 기업 간 거래(B2B) 분야를 대상으로 한 스마트싱스 솔루션도 함께 선보였다. 아파트·공동주택·타운하우스 등을 대상으로 한 이 서비스는 주택 관리자가 스마트싱스 단일 앱으로 단지 내 삼성 제품과 사물인터넷(IoT) 기기들을 통합 점검·제어할 수 있게 해준다.

또한 에너지 관리에도 특화해 전력공급 파트너사와 연계한 서비스를 바탕으로 집안 내 각종 기기와 전기자동차, 태양광 시설, 에너지저장장치(ESS)까지 통합해, 집 전체 에너지 사용 현황을 한눈에 살펴보면서 사용 전력을 줄일 수 있게 도와주는 기능도 포함하고 있다.

◇ 프리미엄 디자인에 에너지 절감까지 겸비한 유럽 특화 빌트인

유럽 빌트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프리미엄 빌트인 신제품도 전시했다.

이달 유럽에서 출시한 ‘빌트인 와이드(Wide) BMF(상냉장·하냉동) 냉장고’는 삼성전자의 빌트인 냉장고 라인업 중 최초의 와이드 모델이다.

내부 용량은 기존 모델 대비 91리터 더 커진 389리터로, 와이드 빌트인 시장 수요가 높아지는 이탈리아 소비자 트렌드를 반영한 것이다. 또한 스마트싱스 에너지의 ‘AI 절약 모드’를 사용하면 동일한 에너지 등급 모델보다 에너지 사용량을 최대 10%까지 절감할 수 있다.
※ AI 절약 모드: 자체 테스트에서 스마트싱스 AI 절약 모드를 가동하는 경우 그렇지 않을 때와 비교해, 실사용 기준 월간 전략사용량이 최대 10%까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남. 에너지 절감률은 사용자가 설정한 조건과 사용 환경에 따라 달라질 수 있음

올해 3분기 출시를 앞둔 빌트인 식기세척기 신제품은 ‘키친핏 슬라이딩 도어(Kitchen Fit™ Sliding Door)’를 탑재해, 하단의 걸레받이를 절단하지 않고 주방 가구에 꼭 맞게 설치하면서도 도어를 손쉽게 열 수 있다. 이 제품은 에너지효율에 민감한 유럽 소비자들을 겨냥해, 에너지효율 A, B 등급을 획득했다. 또 특정 사이클에서 43dB의 저소음으로 조용한 도서관 수준의 소음을 구현하기도 했다.
※ A등급 모델: DW60DG790? ? ? , B등급 모델: DW60DG770? ? ? , DW60DG760? ? ?

삼성전자는 이밖에 고급스러운 소재의 빌트인 오븐, 아일랜드 식탁과 일체화되는 빌트인 인덕션도 공개하며 프리미엄 소재와 톤이 돋보이는 빌트인 키친 패키지를 제시했다.

◇ 환경 부담을 줄이기 위한 제품·서비스 제공, 파트너사 협업도 진행

삼성전자는 환경에 대한 영향을 줄이기 위한 제품·서비스와 파트너사 협업 등의 노력도 선보였다.

미리 설정해둔 월간 목표 사용량이나 요금을 초과하지 않도록 AI가 알아서 제어해주는 스마트싱스 에너지의 ‘AI 절약 모드’, 전기 사용료가 높은 시간대를 피해서 제품을 작동시키는 ‘옵티멀 스케줄링’, 소비자들이 에너지 사용량을 줄이면 리워즈를 적립해주는 ‘삼성 리워즈 프로그램’이 대표적이다.

또한 글로벌 주요 전력 업체들과 협업하고 있는 에너지 절감 기능에 대해서도 소개했다. 한국전력 등 전력 업체들은 전력 공급이 부족하거나 과부하 상황이 예상되는 경우 전력 사용을 줄이는 세대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에너지 수요반응(DR, Demand Response)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삼성전자 스마트싱스 에너지의 ‘오토 DR’ 서비스를 이용하면, 개별 기기들의 사용 모드를 자동으로 조절해 DR 서비스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전기명  jkilbo@jkilbo.com

<저작권자 © 정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기명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종로구내수동72번지 경기도파주시청송로268
부산경남취재본부:부산해운대구우동마린시티3로 51
發行人·編輯人:濤月 許自潤 등록번호 京畿아50577 | 청소년보호책임자 朴賢胤
jkilbo@jkilbo.com Copyright 2011 정경일보. All rights reserved.
 
박상우 장관,“리츠(REITs) 산업 활성화에 아낌없이 지원”  ㆍ5월의 수산물, 어촌여행지, 해양생물, 등대, 무인도서 선정  ㆍ복잡한 공장 인허가, 디지털 트윈으로 똑똑하고 간편하게 민원 업무 해결  ㆍ고용노동부, 「2024년도 강소기업」 15,290개소 선정  ㆍ민관 전문가 협업, 케이(K)-스마트축산 수출 박차  ㆍ4개 글로벌 혁신특구 신규 지정…해외 실증·인증 등 적극 지원  ㆍ2024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고위관리회의(SOM) 개최  ㆍ조선 왕들의 능행길을 따라가다, 2024 ‘왕릉천(千)행’  ㆍ차도에서 시민 품으로…대한민국 대표 문화플랫폼 '서울광장 20돌'  ㆍ한국간편결제진흥원-제주관광공사-알리페이코리아, 제주관광 활성화 업무협약  ㆍ세방, 고용노동부 서울강남지청과 안전문화 확산 위한 업무협약 체결  ㆍ‘HYUNDAI’ 엔진, 유럽 시장에 차세대 친환경 기술력 알려  ㆍ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국내 하이엔드 스토리지 시장 리더십 입증  ㆍ삼성전자, 비스포크 AI 콤보·스팀 ‘TEAM AI’ 체험 공간 선보여  ㆍ대한LPG협회-한국통합물류협회, LPG 화물차 보급 협약 체결  ㆍ일본 전력·소부장 공급망 진입, KOTRA가 지원한다  ㆍ현대차 마이티 오토매틱, 출시 4년 만에 1만 대 판매 돌파  ㆍ넷앱, 2024년 클라우드 복잡성 보고서 발표… 전 세계에 전개될 AI 혁신이냐 죽음이냐의 시대 전망  ㆍLG화학, 유바이오로직스와 ‘백신 국산화’ 맞손  ㆍSK C&C, AI와 RPA 결합한 ‘금융 AI 인턴’ 서비스 통해 하이퍼오토메이션 본격화 선언